[YTN] 국정감사장 고성王은 ‘나야 나’

6
20171031 국정감사 교육부 소관기관 등
2017.10.31
12
20171101 오산역 환승센터 개통식
2017.11.02

[YTN] 국정감사장 고성王은 ‘나야 나’

문재인 정부 첫 국정감사가 오늘 끝납니다.

어떤 장면이 기억에 남으셨나요?

한 방은 없고, 고성 지르기만 기억난다는 분들이 참 많습니다.

아…. 국감 초반에 우리 국회의원들 이런 다짐까지 해봤지만, 소용이 없었나 봅니다.

[안민석 / 더불어민주당 의원 : 원만한 국정감사를 위해서 첫째로 의원들 간에 고성을 지르거나, 삿대질 서로 하지 말기.]

야당 지도부의 생각은 좀 달랐습니다.

10년 만에 여에서 야로 위치가 달라진 만큼 강한 한방, 강한 야성을 보여줘야 한다고 생각했던 것 같습니다.

지난달 정우택 자유한국당 대표는 소속 의원들에게 이런 당부를 하기도 했죠.

[정우택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지난 9월) : 우리 여당은, 아니 야당은 아직도 제가 여당으로 잘못 생각해서 죄송합니다. 우리 야당은 약간 톤이 높아야 합니다. 그래서 톤을 한 옥타브만 올려주셨으면 좋겠습니다.]

국민들 기억에 남는 국정감사 고성 베스트3를 뽑아봤습니다.

아니 ‘워스트3’라고 해야 하나요? 아무튼 보시죠.

[박범계 / 더불어민주당 의원 : 이헌 이사장이 진술할 내용을 미리 입을 막게 하는 거 아닙니까? 위원장도 지금! 위원장도 마찬가지로, 가만있어 좀!]

[박범계 / 더불어민주당 의원 : 지금 뭐하는 거야!]

[김진태 / 자유한국당 의원 : 어디에다 삿대질이야!]

[권성동 / 자유한국당 의원 : 아하하하하하하하.]

[권성동 / 자유한국당 의원 : 완장 그만 차고.]

[박범계 / 더불어민주당 의원 : 창피한 줄 아세요!]

[권성동 / 자유한국당 의원 : 아하하하하하하하.]

[오신환 / 바른정당 의원 : 박범계 의원님! 왜 이렇게 소리만 질러요! 그러니까 소리 지르지 말란 말입니다. 너무 하시는 거 아닙니까, 지금? 여기 박범계 의원님하고 권성동 위원장님 싸우는 장소입니까? 너무들 하십니다. 진짜! 창피해서 회의를 못하겠어요. 정말 답답해. 내가 의사진행발언 하잖아.]

정우택 열 받게 한 함승희, 때아닌 반말 설전.

19일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국정감사.

[함승희 / 강원랜드 사장 : 다음 질문 하시죠.]

[정우택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 지금 뭐 하는 거야, 이게?]

[정우택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 국감장에 와서 그다음 질문하시죠? 그게 지금 무슨 태도야?]

[함승희 / 강원랜드 사장 : 지금 나한테 반말합니까?]

[정우택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 함 사장이 국회의원 안 하고 법조인이 아니었으면 이런 이야기도 안 해요. 3년 동안 뭐 한 거예요? 도대체 거기 앉아서. 청탁이나 받은 거예요?]

‘거침없던’ 고영주, 이사직 유지는 가능할까?

27일 방송문화진흥회 국정감사.

[신경민 / 더불어민주당 의원 : 국감을 거부하는 정당에 연사로 출연하셨어요. 제대로 된 처신이라고 생각하십니까?]

[고영주 / 방송문화진흥회 이사장 : 가면 안 되는 곳인가요? (다른 날은 모르겠는데) 아니 쉬는 시간에 거기에 간 건데 그걸 가지고….]

[고영주 / 방송문화진흥회 이사장 : 가면 안 된다고 미리 주의를 주셨습니까?]

[신경민 / 더불어민주당 의원 : 그런 거 미리 주의를 줘서 안 가고 그렇습니까? 연세가 어떻게 돼요? 계속 검사 하셨고, 공직에 계셨고. 지금 어디다 대고 항의하는 겁니까?]

[고영주 / 방송문화진흥회 이사장 : 그런 식으로 말씀하셔도 되나요, 증인한테. 뭐가 잘못됐다는 겁니까?]

[신경민 / 더불어민주당 의원 : 뭐가 잘못됐느냐고요? 뭘 잘했어요?]

[고영주 / 방송문화진흥회 이사장 : 뭐가 잘못됐는지 얘기해야 할 거 아닙니까?]

[신경민 / 더불어민주당 의원 : 똑바로 하세요!]

[고영주 / 방송문화진흥회 이사장 : 아 똑바로 하세요, 진짜로.]

이렇게 올해도 국민들은 막말과 고성만 난무하는 볼썽사나운 모습만 지켜봐야 했습니다.

언제쯤 정책 국감, 민생 국감을 볼 수 있는 걸까요?

http://www.ytn.co.kr/_ln/0101_201710311225599482

더 큰 오산으로 보답하겠습니다 - 국회의원 당선자 안민석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