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N] 안민석 “이재용 담당판사는 최순실 후견인 사위”

20170224_mbn_뉴스(대통령 탄핵)
[MBN] [긴급 토론] 김성태 안민석 “최순실 재산 몰수 위해서라도 특검 연장돼야”
2017.11.28
1
20171128 학교체육대상
2017.11.28

[MBN] 안민석 “이재용 담당판사는 최순실 후견인 사위”

20170317_mbn_뉴스(이재용 재판 판사)

ARVE Error: Mode: is invalid or not supported. Note that you will need the Pro Addon for lazyload modes.

 

영상원본보기

20170317_mbn_뉴스(이재용 재판 판사)

 

【 앵커멘트 】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의 재판부와 관련해 논란이 제기됐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은 이 부회장의 재판을 담당하는 판사가 과거 최순실 씨를 도왔던 사람의 사위라고 주장했습니다.
노태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이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한 말입니다.

▶ 인터뷰 : 안민석 / 더불어민주당 의원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
– “최순실의 후견인이었던 임 모 박사의 사위가 이재용 재판을 다루는 책임판사입니다.”

「임 박사라는 사람이 독일 현지 동포에게 최순실 씨를 잘 도와주라는 얘기를 했으며,」

그런 부탁을 했던 임 박사는 현재 이 부회장의 재판을 담당하는 이영훈 부장판사의 장인이라는 겁니다.

▶ 인터뷰 : 안민석 / 더불어민주당 의원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
– “결코 임 박사의 사위가 이재용 재판의 책임 판사로 배정된 것이 의도된 것은 아니라고 봅니다.”

의도된 배정은 아니지만, 공정성 시비가 있을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안 의원은 덧붙였습니다.

이에 대해「법원은 이영훈 부장판사의 장인이 과거에 최 씨 일가와 인연은 있었지만, 후견인 역할을 한 건 아니라며 명확히 선을 그었습니다.」

따라서 법원은 이재용 부회장의 재판부를 바꿀 뜻은 아직 없다고 밝혔습니다.

▶ 스탠딩 : 노태현 / 기자
– “재판이 진행될수록 공정성 논란은 더욱 확산할 수 있는 만큼 초기에 사건을 다른 재판부에 재배당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지적도 나옵니다. MBN뉴스 노태현입니다.[ nth302@mbn.co.kr ]”

영상취재 : 박상곤 기자
영상편집 : 서정혁

더 큰 오산으로 보답하겠습니다 - 국회의원 당선자 안민석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