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일보] 안민석 “조여옥 대위 징계, 국민이 원해…청문회 거짓말 아직도 생생”

자료집) 반값등록금 정책토론회
2018.03.29
2018033114502917784_00_513
[머니투데이] 취준생 두번 울리던 ‘졸업 유예금’ 사라진다
2018.04.02

[중앙일보] 안민석 “조여옥 대위 징계, 국민이 원해…청문회 거짓말 아직도 생생”

캡처

캡처

지난 2016년 ‘최순실 국정농단’ 국정조사에 증인 출석한 조여옥 대위가 위증했다는 의혹과 함께 징계를 요구하는 청원이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제복 입고 거짓말하던 조 대위 징계를 국민이 원한다”고 주장했다.

29일 안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해당 청원 게시글을 공유하며 이같이 적었다.

이어 “대통령의 세월호 7시간의 진실이 수면 위로 드러났다”며 “청문회장에서 조여옥 대위가 했던 거짓말이 아직도 생생하다”고 강조했다.

캡처2

그러면서 안 의원은 “최순실 국정조사 청문회에서 제가 지적한 조여옥 대위의 7가지 거짓말을 다시 올린다”며 2016년 12월 24일에 자신이 페이스북에 게재했던 글을 재공유했다.

안 의원은 해당 글에서 영국속담을 인용해 “한 가지 진실을 숨기려 7가지 거짓말을 한다”며 조 대위 의증 의혹을 제기했다.

당시 안 의원은 조 대위가 ‘인터뷰에서 4‧16 참사 일에 의무 동에 있었다고 하더니, 청문회에서는 의무실에 있었다고 말을 바꿨다’고 주장했다.

또 ‘의무실장은 조 대위 인터뷰를 보고 지시했다고 증언했는데, 조 대위는 아무에게도 말 안 하고 혼자 결정해서 했다고 증언했다’는 등의 7가지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캡처3
[출처: 중앙일보] 안민석 “조여옥 대위 징계, 국민이 원해…청문회 거짓말 아직도 생생”
http://news.joins.com/article/22490513

더 큰 오산으로 보답하겠습니다 - 국회의원 당선자 안민석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