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하루 남은 예산안 심사…여야 막판 협상 ‘부심’

김만흠
[tbs] 열린아침, 김만흠입니다. 민민토크
2015.11.27
2
미니 오산에 미니어쳐 공원을!
2015.12.03

[뉴시스] 하루 남은 예산안 심사…여야 막판 협상 ‘부심’

NISI20151130_0006186913_web

[뉴시스] 2015-12-01 04:30:00 홍세희 기자

하루 남은 예산안 심사…여야 막판 협상 ‘부심’

NISI20151130_0006186913_web

여야가 내년도 정부 예산안 국회 처리 시한을 하루 남긴 1일 막판 협상에 돌입한다.

현재 누리과정 예산지원 문제, 역사교과서 국정화 예산, 세월호 특조위 예산, 새마을 지원사업 등 여야 쟁점 사안에 대한 합의가 되지 못한채로 관련 예산안이 예산결산특별위원회로 넘어오면서 심사가 지연되고 있다.

여야는 전날 지도부 간 회동을 갖고 누리과정 예산 등 쟁점 사항에 대해 이날까지 협상을 이어간 후 수정예산안을 제출하겠다는 데 합의했다. 수정예산안이 본회의를 통과하면 2일 자동부의 되는 정부원안은 폐기 절차를 밟게 된다.

그러나 여야는 일부 쟁점 예산에 대한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있어 수정예산안 제출까지는 진통이 빚어질 것으로 보인다.

예결특위 야당 간사인 새정치민주연합 안민석 의원은 “현재 대구·경북(TK)에 편향 돼 있는 SOC사업 예산을 어떻게 다른 지역과 균형을 맞출 것인지가 마지막 쟁점으로 남아있다”며 “또 여야가 합의한 특수활동비 투명화 문제에 대해서도 여야간 이견이 있는 상황이고, 또 10년전에 비해 6배나 증액돼 있는 새마을운동 지원사업 예산도 문제”라고 설명했다.

기사원문보기

더 큰 오산으로 보답하겠습니다 - 국회의원 당선자 안민석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