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향기편지

오늘(26일)은 내가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상임위원장이 되는 날이다.  2004년 초선 시절 내가 속한 이미경 상임위원장은 하늘같은 존재였다. 그런 하늘을 내가 얻게 되었으니 감개무량하다. 소풍 가는 들뜬 마음이 이럴까? 새벽에 눈을 뜨니 4시, 설레긴 설렌 모양이다.


남들은 3선 때 이미 거친 상임위원장을 4선 하반기에야 하는 것도 다 하늘의 뜻이다. 4선이 된 2016년 상반기에 교문 위원장을 원했고 당연히 할 줄 알았는데 대선을 앞둔 안철수 의원의 욕심으로 더불어민주당이 국민의 당에게 교문 위원장을 넘겨주게 되었다. 우상호 원내대표는 내게 예결위원장을 제안했으나 난 거절하고 대신 교문위에서 계속 머물도록 요청하였고 약속되었다. 2014년부터 최순실 국정 농단을 추적한 나로서는 국정 농단의 주 무대인 교육문화체육 관련 상임위에 계속 있어야 하는 이유가 분명했다. 나중에는 우상호 대표가 나에게 국방위원회로 권했는데 내가 강력히 고집하여 교문위에 남을 수 있었다. 이것도 다 나라를 구하라는 하늘의 뜻이라고 본다. 만약 내가 국방위로 갔더라면 2016년 국정 농단 사태에서 내가 제대로 역할을 하지 못했을 것이고 특히 정유라의 이대 부정입학 건은 밝혀 내지 못했을 것이다. 생각만 해도 아찔하다.


이번에 내가 오래도록 바랐던 교문위 위원장이 아니라 문화체육관광위원장이 되어 솔직히 아쉬운 점이 없지는 않지만 이것도 하늘의 뜻이라고 본다. 만약 교문위가 유지되었더라면 야당 몫이 되었을 것인데, 교육위원회를 야당에 주고 문화체육관광위원회가 여당 몫이 되어 결국 돌고 돌아 내가 문체위원장이 된 것이다. 국회의원이 된 지 15년 만이니, 비록 해방 이후 가장 늦깎이 상임위원장이 되었지만 그래도 내가 한길로 걸어온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장이 되었으니 다행스럽기도 하다. 내가 잘할 수 있는 분야여서 국민과 오산시민들의 기대에 부응해야겠다고 다짐한다.


내가 문체위원장으로서 우선적으로 해야 할 일은 남북평화시대를 맞아 문화체육관광교류를 촉진하는 일이다. 나는 한반도 평화를 위해 남북문화체육관광교류에 헌신할 것이다. 난 30년 전 미국 유학시절 이미 관심을 가지고 북한을 다녀온 교포들을 열심히 만났고 20년 전 연구원 시절에도 관련 연구를 했으니 어쩌면 내 인생의 숙원과도 같은 아젠다이다. 지난해 대통령 특별수행원으로 방미한 영광스러운 기회나 IOC 바흐 위원장의 요청으로 문재인 대통령과의 면담을 성사시켜 평창올림픽이 평화올림픽으로 승화된 기적의 연속을 바란다. 2007년 평양 사동 경기장 인조잔디를 깔아준 고마움의 표시로 북이 고려항공을 김포공항에 보내 지인들과 지역구 주민 100여 명과 함께 평양을 다녀왔을 만큼 특별한 경험과 북측과의 신뢰를 바탕으로 남북문화체육관광교류에 앞장설 것이다. DMZ궁예궁터 및 개성 만월대 공동복원, 평양의 조선미술관 국보 서울 전시, 금강산 관광, 2020 동경올림픽 단일팀 구성 및 2030 월드컵 남북공동 개최 등등. 또 내가 아끼는 장윤정, 박현빈의 ‘어머나’ ‘샤방샤방’이 북한 최고 인기가요라고 하니 이들과 함께 평양 공연을 바로 추진할 것이다. 이러한 일들이 실현된다면 남북의 평화는 더욱 무르익을 것이고 통일도 우리 손안에 잡힐 듯이 성큼 다가오게 될 것이다. 내가 오랜 세월 동안 가슴속에 담아 두었던 하고 싶은 일이고 열정과 성심으로 실현하고 싶은 일들이다.


먼 훗날 내 묘비에 ‘평화 전도사 안민석’ 이란 이름을 남기고 싶다. 평화대통령 문재인과 함께 한반도 평화의 마중물이 되고 초석이 되겠다는 다짐을 오늘 상임위원장이 되는 아침에 기도한다. 간절함과 진심을 담아서…
 

 

2018.07.26

물향기편지) 해방 이후 가장 늦깎이 국회 상임위원장이 되는 날

오늘(26일)은 내가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상임위원장이 되는 날이다.  2004년 초선 시절 내가 속한 이미경 상임위원장은 하늘같은 존재였다. 그런 하늘을 내가 얻게 되었으니 감개무량하다. 소풍 가는 들뜬 마음이 이럴까? 새벽에 눈을 뜨니 4시, 설레긴 설렌 모양이다... 더보기 >
2017.07.05

물향기편지) 대통령 방미 특별수행원의 후기

문재인 대통령을 모시고 3박 5일간의 방미 일정을 다녀왔다. 나는 김경수 의원과 함께 특별수행원 자격으로 동행하였는데, 내게 주어진 특별미션은 어보를 환수하여 귀국길에 대통령 전용기로 모셔오라는 것이었다. 약탈문화재를 반환받는 일도 어렵지만 대통령 전용기로 환국한 일은... 더보기 >
2017.06.28

물향기 편지) 문정왕후 어보 환수… 숨막히던 ‘그날’의 기록; 묵지의 비밀

2013년 9월 19일. 미국 LA 현지 시간으로 추석날 오후 4시. 나는 문정왕후 어보 환수 2차 협상을 마친 후 혜문, 한신대 김준혁 교수와 함께 다음과 같은 역사적인 발표를 하였다. “조국에 계신 국민 여러분, 이곳 LA에서 기쁜 추석 선물을 드리게 되... 더보기 >
2017.05.31

안민석입니다) 1년 만에 물 향기편지를 쓰며; 최태민의 아들 최재석

1년 만에 물 향기편지를 쓰며; 최태민의 아들 최재석   어제 안성에서 최재석 선배를 만났다. 정권교체 이후 처음이다. 나처럼 똑같이 문재인 대통령 당선을 기뻐하고 있었고, 최순실의 재산을 환수할 수 있을까 나와 같은 걱정하고 있었다. 국회는 지금 정권교체 직후 인사청... 더보기 >
2017.05.23

안민석입니다) 노 대통령 서거 8주년입니다.

노 대통령 서거 8주년입니다. 8년 전 오늘 저는 오산천 자전거 행사 개회식장에서 비보를 접했습니다. 믿을 수 없었지요. 문득 노무현 후보를 지키기 위해 2002년 유시민 문성근 선배들과 개혁당을 만들었을 때가 생각나는군요. 그 후 노 대통령과 함께 세상을 바꾸기 위해... 더보기 >
2017.05.10
IMG_0097

안민석입니다) 촛불이 크게 이겼습니다.

촛불이 크게 이겼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에게 압도적인 표를 몰아준 것은  부정부패척결을 과감히 하라는 촛불의 요구입니다. 그동안 수고하셨습니다. 국민이 위대했습니다.  행복한 밤입니다.
2017.04.19
0419

19대 대통령 선거, 파란을 일으키자! 오산 거리 유세

18일 어제 그리고 오늘 19일 오전 7시 오산 역 광장에서… 19대 대통령선거 정귄교체를 위해 안민석도 함께 뜁니다! 이게 나라냐?! 라는 국민의 물음에 더불어민주당이 답합니다. 나라를 나라답게 만들겠습니다. 촛불의 힘으로 5월의 대선을 만들었습니다. 국민... 더보기 >
2017.04.14
끝나지않은전쟁

의원님과 도란도란 북토크 이벤트 신청하세요

  의원님과 생생한 책 이야기 나눠요. 출판기념회가 낮시간이라 아쉬워하셨던 우리 직장인, 대학생 여러분! 기쁜소식이 있습니다^_^ 이번 이벤트에 신청해주세요, 책속의 이야기를 좀더 생생하게 들려드립니다. 안민석의원의 거침없는 입담…! 알고보면 젠틀한... 더보기 >
2017.04.11
4

안민석입니다) 북콘서트 잘 마쳤습니다.

북콘서트 잘 마쳤습니다. 김미화 진행 김어준 주진우 노승일을 비롯한 감사한 분들의 우정 출연으로 더 빛이 났습니다. 현장에서 준비했던 2천권의 책도 다 팔렸다고 합니다.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이제 다시 신발 끈 고쳐매고 새롭게 뛰겠습니다.      
2017.03.31
안민석의원 출판기념회 전자게시판용

안민석의원 출판기념회/ 『끝나지 않은 전쟁』-최순실 국정농단 천 일의 추적기

더 큰 오산으로 보답하겠습니다 - 국회의원 당선자 안민석 드림